‘손 the guest’ 김동욱 “‘신과함께’로 좋은 기억…실망 시키지 않을 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동욱,손더게스트

배우 김동욱이 6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OCN 수목 오리지널 ‘손 the guest’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동욱이 OCN 오리지널 드라마 ‘손 the guest’를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있다고 했다.

6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홀에서 ‘손 the guest’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배우 김동욱, 김재욱, 정은채, 이원종, 박호산, 김홍선 감독이 참석했다.

극 중 악령을 알아보는 영매 ‘윤화평’ 역을 맡은 김동욱은 “다른 작품보다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며 “내면적인 것 뿐만 아니라 외형적인 부분도 생각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감독님과 캐릭터의 감정변화에 대해 계속해서 이야기하면서 잡아가고 있다. 좀 더 구체화시키기 위해 노력중이다”라며 “영화 ‘신과함께’ 시리즈로 좋은 기억을 가지고 계신 분들에게 실망을 주고 싶지 않다. 좋은 작품을 보여드리기 위해 늘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손 the guest’는 사회 곳곳에서 기이한 힘에 의해 벌어지는 범죄에 맞서는 영매와 사제, 형사의 이야기다. 오는 12일 오후 11시 첫 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