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정생존자’ 시즌3,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제작 돌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지정생존자’ 예고 영상 캡처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기업 넷플릭스(Netflix)가 미국 드라마 ‘지정생존자’ 시즌3를 2019년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공개하기로 결정짓고, 올해 제작에 돌입한다.

‘지정생존자’는 한 순간의 테러로 미국 대통령과 모든 핵심 정치인들이 사망하며 주목받지 못하던 장관 톰 커크먼이 혼돈의 정부를 책임지는 이야기이다. ‘지정생존자’란 만약의 테러 상황에 대비해 대통령이 사망하는 경우 임무 대행을 맡게 되는 생존자를 의미한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제작되는 ‘지정생존자’ 시즌3는 대통령 보궐선거 출마로 권력을 이어가고자 하는 주인공 톰 커크먼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음모와 흑색선전이 가득한 선거전을 다룬 흥미로운 에피소드로 시리즈의 명성을 이어갈 예정이다.

‘지정생존자’ 시즌3 총괄 제작자 중 하나인 마크 고든은 “넷플릭스와 ‘지정생존자’의 이야기를 이어가게 된 것은 우리 모두에게 좋은 소식이다. 이전 시즌 안에 미처 담아내지 못했던 주인공 톰 커크먼의 이야기를 넷플릭스와 손잡고 전세계 관객들에게 선보이게 되어 기대가 크다”고 밝혔다. 내년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