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혁, “‘마성의 기쁨’은 오늘(6일)부터 본격…더 재밌을 것”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최진혁 인스타그램

배우 최진혁이 MBN 새 수목극 ‘마성의 기쁨’의 본 방송 시청을 독려했다.

최진혁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첫방송을 했습니다. 첫방송 재밌게 보셨나요? 1부는 드라마 소개느낌이어서 2부부터 본격적인 이야기로 들어가니,더 재미있으실거에요. 오늘도 본방사수 부탁드립니다. 저는 오늘도 벌써 촬영 중.#마성의기쁨#공마성#본방사수#우리배우스태프들화이팅”이라는 글과 한 장의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최진혁이 슈트를 차려입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넥타이까지 꼭 매고 있어 드라마 속에서 보여줄 모습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최진혁이 출연하는 ‘마성의 기쁨’은 단기기억상실증 앓는 남자 공마성(최진혁)과 누명을 쓰고 나락으로 떨어진 톱스타 주기쁨(송하윤)의 황당하지만 설레는 사랑 이야기를 담는다. 지난 5일 첫 회를 내보냈다. 이날 오후 11시 2회가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