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2’ 이진욱, 日에서 살인 저질렀나…사이코패스 의혹 증폭

[텐아시아=우빈 기자]

‘보이스2’ 이진욱 / 사진제공=OCN

도강우(이진욱 분미스터리는 이제 시작일뿐이라던 OCN 오리지널 보이스2’제작진의 예고는 그대로였다.

‘보이스2’ 제작진은 6일 오전 나형준(홍경인 분) 살인 사건의 진범일 수도 있다는 가능성을 넘어 존재 자체에 대한 미스터리가 넘치는 도강우의 일본 과거사 관련 궁금증 포인트 네 가지를 정리했다.

#1. 사라진 10년의 기록

초등학교 3학년 때까지 일본에서 살다 한국으로 온 도강우하지만 한국에 오기 전 일본에서의 기록이 아무것도 남아 있지 않았다친부가 누군지어릴 때 일본에서의 생활은 어땠는지심지어 아동 전출학적 서류까지도 찾을 수 없었다도강우의 호적은 모친이 재혼한 계부에게 올라가 있었으며 모친은 1년 전 사망했다그의 과거에 대해 알 수 있는 어떤 흔적도 찾을 수 없는 상황이에 나홍수(유승목 분)는 열 살이나 된 아이를 부모가 학교에 보내지 않았다참 이상하지 않아설마 사람이나 개 같은 걸 죽이기도 했나많이들 그러잖아. 사이코패스들이라며 도강우의 과거에 대한 의혹을 증폭시켰다.

#2. 일본 소녀의 환시

비제이 고다윗(박은석 분사건을 추적하던 중 난 순균이 좋아라며 웃고 있는 일본 소녀의 환시를 보고 쓰러진 도강우자신의 모습이 담긴 CCTV 영상을 보던 중 코우스케 왜 날 그렇게 아프게 했어같이 한 거 맞잖아!”라고 묻는 일본 소녀가 다시 나타났고 피를 흘리는 환영에 시달리더니 다시 한 번 블랙 아웃 증상이 찾아왔다.  

#3. 권율의 냉장고에 보관된 ‘91년 미호 귀

지난 방송에서 발생한 박은수(손은서 분납치사건하지만 현장엔 오히려 가해자 손호민(재희 분)이 상처를 입은 채 쓰러져 있었고 박은수는 현장에서 사라졌다이 소식을 들은 강권주는 그럼 박은수 요원이 손호민을 메스로 찌르고 도주했다는 건가요?”라며 충격을 받았다이에 방제수(권율 분)는 센터장님그 정도 갖고 뭘 놀래요도강우가 한 짓을 알게 되면 어쩌려구요라며 냉장고 안에서 ‘1991.06.02. 미호 ()’라고 적힌 상자를 꺼냈다. 91년도 사건이라면, 82년생인 도강우가 일본에서 떠나온 시기와 맞물리게 된다.

#4. 도강우의 부친 역시 사이코패스?

사전 공개된 9화예고 영상에서 성 박사는 도강우에 대해 부친의 인격 장애가 유전이 되었다면 분명 어떤 징조가 있었을 거다라고 했다이어지는 장면엔 91년도 살인 사건이 실린 일본 신문이 비춰졌다이목구비가 가려져 있지만 피해자로 추정되는 앳된 소녀의 모습이 모든 예고는 도강우의 부친이 살인범이라는 걸 암시할까더불어 도강우는 의문의 여자로부터 그 애 죽일 때 기분이 어땠어?”라는 말을 들었다

신문 속 어린 아이방제수가 꺼낸 상자의 미호’, 의문의 여자가 얘기한 그 애’, 마지막으로 도강우의 환시 속 일본소녀는 모두 같은 아이일까. 91년도 일본에서 벌어진 살인 사건과 도강우는 무슨 관계가 있으며 도강우와 방제수는 어떻게 연결돼 있는 것인지 남은 4회에 기대가 높아지고 이다.

보이스2’ 매주 토일요일 밤 10시 2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