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신혜선♥양세종, 설렘 유발 3연속 뽀뽀…미공개 사진 大방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 양세종 미공개 스틸/사진제공=본팩토리

SBS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이하 ‘서른이지만’) 제작진은 지난 23~24회에 방송된 신혜선(우서리 역)·양세종(공우진 역)의 첫 뽀뽀 미공개 스틸을 공개했따.

스틸 속 두 눈을 살포시 감고 입을 맞추고 있는 신혜선·양세종의 모습이 설렘을 유발한다. 온전히 서로에게만 집중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느껴지는 달달하면서도 따뜻한 분위기가 심장을 몽글몽글하게 한다. 이와 함께 방송에서는 풀샷으로만 보여졌던 두 사람의 3연속 뽀뽀 이후의 모습도 공개돼 웃음을 자아낸다. 서로를 바라보며 웃음 짓는 두 사람의 투샷에서 전해지는 풋풋한 설렘과 밝은 웃음 소리가 보는 이들까지 기분 좋게 만든다.

얼굴 가득 피어난 웃음을 주체하지 못하는 신혜선과 양세종의 단독 컷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신혜선은 두 손을 모아 입을 틀어막고 웃음을 짓는 귀여운 모습으로 자동 미소를 유발한다. 양세종은 꿀 눈빛과 한층 업그레이드된 다정다감한 미소로 여심을 떨리게 한다. 스틸만 봐도 설레는 ‘꽁설커플’이 극에서 보여줄 로맨스에 기대감이 더해진다.

지난 23~24회에서 서리는 자신을 진심으로 걱정하고 생각해주는 우진의 마음을 깨닫고, 그의 연이은 돌직구 고백에 화답했다. 썸을 넘어 연애를 시작하게 된 서리·우진은 자연스레 마주하고 입맞춤을 하는 달달하고 풋풋한 연인의 모습으로 안방극장에 설렘을 전파했다. 공식 커플로 거듭난 ‘꽁설커플’이 과거에 인연은 언제쯤 알게될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서른이지만’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