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이즈 “하얀 도화지 상태, 우리 색깔 찾아가는 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더보이즈,쇼케이스

그룹 더보이즈.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더보이즈가 “우리 색깔을 찾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5일 오후 4시 서울 군자동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열린 첫 번째 싱글 음반 ‘라이트 히어(Right Here)’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다양한 음악 장르에 도전하면서 여러 시도를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더보이즈는 이번 음반에 타이틀곡 ‘Right Here’를 비롯해 ‘엘.오.유(L.O.U)’ ‘지킬게’ 등 총 3곡을 담았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발표한다.

‘Right Here’는 일렉트로닉 팝 장르로, 경쾌한 후렴구와 더보이즈의 힘 넘치는 안무가 특징이다. 앞서 발표한 ‘기디 업(Giddy Up)’과 ‘지킬게’를 통해 풋풋하고 청량한 매력을 보여줬다면, 이번에는 한층 성숙한 남성미를 뽐낼 예정이다.

이에 대해 선우는 “지금 더보이즈는 하얀 도화지 같은 상태이다. 앞으로 보여줄 많은 색깔이 남아있고, 여러 시도를 하면서 우리의 색깔을 찾아가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감사하게도 올해 두 번이나 신인상을 받았는데, 좀 더 욕심을 내서 남은 시상식에서 또 한 번 신인상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