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비앤비. ‘가장 인기 좋은 트립 Top 10’ 발표

에어비앤비는 5일 가장 많이 예약된 트립 10개를 공개했다. 에어비앤비 트립은 현지인이 직접 기획하고 경험 여행을 공유하는 활동을 말한다. 현재 1만5000개 이상의 트립이 전 세계적으로 등록돼 있다. 한국의 야간 성곽 하이킹을 비롯해 세계적으로 인기 높은 트립은 어떤 것이 있는지 살펴봤다.

◆컨테이너 속 숨은 재즈 클럽 (런던, 영국)


호스트와 재즈 뮤지션 테오(Theo)가 진행하는 트립이다. 브릭스턴 인근 남부 런던의 컨테이너 내에서 호스트 및 다른 현지인들과 함께 노래를 부를 수 있는 것이 특징.

◆자전거를 타고 타코 맛보기 (멕시코 시티, 멕시코)


르 꼬르동 블루에서 요리를 공부한 디에고(Diego)와 함께 콘데사까지 자전거로 이동한다. 쉼터에서는 최고의 맛을 자랑하는 바사 새우, 카니타스, 오리고기 타코, 메스칼을 맛볼 수 있다.

◆전통 주택에서 차 문화를 (교토, 일본)


호스트 마리(Mari)의 교토 찻집 트립이다. 전통 목조 주택에서 일본의 차 문화를 경험하면 몸과 마음이 정갈해지는 느낌을 받게 된다.

◆야간 성곽 하이킹 및 전통 음식 (서울, 한국)


별빛과 함께 오래된 서울의 성곽을 둘러볼 수 있다. 호스트 샘(Sam)이 이끄는 성곽 야간 하이킹을 즐긴 후 ‘현지인이 추천하는 맛집’에서 전통 음식을 만날 수 있다.

◆발리에서 자전거 질주 (우붓, 발리, 인도네시아)


호스트 니오만(Nyoman)을 따라 발리 우붓의 논밭 사이를 달려 유기농 농장과 현지 학교를 방문한다. 게스트들은 ‘현지인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이 트립의 하이라이트로 꼽는다.

◆리스본 최고의 맛 (리스본, 포르투갈)


현지 호스트 루시(Ruthy)와 리타(Rita)가 함께 리스본의 유서 깊은 지역인 알바마에서 미식 도보 여행을 할 수 있다. 포르투갈의 14가지 전통 음식과 음료를 맛보며 중세 골목을 걷는 것이 포인트.

◆빠에야 마에스트로 (바르셀로나, 스페인)


가우디의 건축물로 유명한 바르셀로나. 이곳에서 기술 기업가이자 호스트인 엘라디(Eladi)는 빠에야, 상그리아, 살짝 그을린 크레마 카탈라나 등을 맛있게 만드는 방법을 공유한다.

◆구조견과 함께하는 러니언 협곡 하이킹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 미국)


LA의 러니언 협곡 여행은 별 관측이 주가 되는 트립으로 할리우드까지 이어진다. 게스트들은 구조견과 함께 등산할 수 있고 45달러의 비용은 비영리 동물 복지 단체에 기부된다.

◆츠키지 아사쿠사 S.S 투어 (도쿄, 일본)


이제는 도쿄의 필수 여행코스가 된 츠키지 시장. 호스트 토시(Toshi)는 츠키지 수산시장의 도매업자들과 특별한 관계를 이어가며 ‘푸짐하고 신선한 회’를 제공한다.

◆루브르 웃음 트립 (파리, 프랑스)


전문 스탠드업 코미디언이자 박물관 가이드인 세드릭(Cedrik)이 루브르의 유쾌한 면을 소개한다. 그의 유머와 함께 모나리자가 간직한 미소의 비밀을 알아가는 즐거움도 누릴 수 있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