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 공약 내걸었다…성공할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인 유재석과 조세호가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공약을 내건다. 5일 오후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달 29일 처음 방송된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데뷔 후 처음으로 tvN에 출연한 유재석과 그의 파트너로 나선 조세호의 호흡으로 이목을 끌었다. 여기에 최근 예능에서 볼 수 없던 참신한 퀴즈 로드쇼라는 신선한 구성과 시민들이 주인공이 된다는 콘셉트로 주목받았다.

이날 방송되는 2회에서도 ‘퀴즈왕’을 찾기 위한 유재석, 조세호의 노력이 담긴다.

‘유 퀴즈 온 더 블럭’ 제작진에 따르면 유재석과 조세호는 최대한 많은 사람들에게 상금을 주기 위해 스스로 공약을 내걸었다. 3명 이상의 퀴즈왕이 나오지 않으면 다음 녹화에 대역죄인 복장을 하겠다는 것. 과연 이들이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지가 이날 방송의 시청 포인트이다.

제작진은 “이날 방송은 유재석과 조헤소의 남다른 호흡은 물론, 남녀노소를 불문한 다양한 시민 퀴즈왕들이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유재석은 베테랑 MC 답지 않게 버벅거리며 의외의 모습을 보이고, 조세호는 뜻밖에 ‘조세호 찬스’를 쓰는 시민들이 많아 진땀을 흘렸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