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쌈디, “외적인 부분? 대화가 잘 통하는 사람이 좋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한끼줍쇼’/사진제공=JTBC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한 쌈디가 외적인 것보단 대화가 잘 통하는 사람이 좋다며 이상형을 밝혔다.

5일 방송되는 ‘한끼줍쇼’에서는 힙합 레이블 AOMG의 박재범과 쌈디가 출연해 반포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녹화에서 박재범과 쌈디는 거침없는 화법으로 눈길을 끌었다. 박재범은 최근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쌈디와 묘한 기류를 형성하고 있는 박나래에 대한 이야기로 깜짝 폭로를 시도했다. MC들은  쌈디에게 “박나래와 어떤 사이냐”고 물었다. 그러자 박재범은 “아! 쌈디 형이 굉장히 자주 만나는 그 분?”이라고 말해 쌈디를 당황하게 했다고.

이날 쌈디는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히면서 결혼 상대자에게 바라는 것으로 ‘대화’를 꼽았다. 쌈디는 “외적인 것보단 대화가 잘 통하는 사람이 좋다”며 평소 생각해온 이상형에 대해 밝히기도 했다.

‘한끼줍쇼’는 5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