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 프렌즈 뮤직 페스티벌, 10월 개최…아이콘∙아스트로∙모모랜드 등 참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WFMF’ 포스터/사진제공=월드 프렌즈 뮤직 페스티벌

세계 각국의 문화가 하나로 어우러지는 쌍방향 문화교류 축제 ‘2018 월드 프렌즈 뮤직 페스티벌’(2018 World Friends Music Festival, 이하 ‘WFMF’)이 오는 10월 9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다.

‘WFMF’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화성시가 후원하고,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과 화성시문화재단이 공동 주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MC를 맡은 황보를 비롯해 아이콘, B.A.P, 아스트로, 모모랜드, 페이버릿, 미교, 더보이즈, 디크런치, 마이틴, 김용진 등 출연한다.

이날 오후 7시부터 시작되는 본 공연에 앞서서는 글로벌 퀴즈쇼, 문화공감 버스킹 콘서트, 레인보우 플리마켓 등 외국인에게 한국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펼쳐진다.

‘WFMF’의 티켓 예매는 오는 7일 오후 8시 하나티켓(www.hanaticket.com)을 통해 단독으로 오픈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