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NCT DREAM “완전체 7인 예능은 처음” 긴장

[텐아시아=우빈 기자]

‘주간아이돌’ NCT DREAM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5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에서는 MC신영을 대신한 스페셜 MC 인피니트 성종과 NCT DREAM이 함께한다.

이날 NCT DREAM은 “완전체 7인이 모두 함께 출연한 예능은 처음”이라며 녹화 전부터 에너지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NCT DREAM은 어리지만 절도 있는 칼군무를 자랑하는 만큼 신곡 ‘위 고 업(We Go Up)’ 2배속 댄스를 방송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첫 도전인 만큼 긴장한 모습을 보인 NCT DREAM은 노래가 시작되자마자 긴장한 모습 사라지고 완벽한 퍼포먼스를 뽐내며 지켜보는 모든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NCT DREAM의 매력 춤선을 제대로 볼 수 있는 롤코 댄스를 통해 박자 감각으로 SM 칼군무 명가의 밝은 미래다운 면모를 보여줘 박수갈채를 받았다.

또한 NCT DREAM이 직접 작성한 셀프 보고서너를 보여줘’ 코너에서는 자신의 수식어로 노잼을 적은 제노를 위해 주간아이돌’ 대표 꿀잼빅잼 코너 ‘10초 치기 챌린지가 진행됐다멤버 해찬은 자신이 팀 내 랜덤 댄스왕이라고 적어내며 랜덤 플레이 댄스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이어 NCT DREAM의 ‘띵곡 파티 랜덤 플레이 댄스’가 진행됐는데 이때 재민이 합류한 ‘위 영(We Young)’이 방송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주간아이돌’은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