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수살인’이 궁금하다면?…김윤석X주지훈, 6일 무비토크 라이브 개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암수살인’ 네이버 무비 토크 개최/사진제공=쇼박스

영화 ‘암수살인’의 주역들이 오는 6일 오후 9시 네이버 무비토크 라이브를 통해 예비 관객들과 만난다.

감옥에서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는 살인범과 자백을 믿고 사건을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실화극 ‘암수살인’. 오는 6일 개최하는 네이버 무비토크 라이브는 김윤석, 주지훈뿐만 아니라, 문정희, 진선규, 김태균 감독까지 참석해 영화에 대한 심도 깊은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이번 무비토크에서는 형사 김형민(김윤석)과 살인범 강태오(주지훈)의 밀도 높은 심리전은 물론, 강태오 사건 담당 검사 김수민(문정희)과 김형민의 유일한 조력자 조형사(진선규)까지 각 캐릭터들의 매력과 특징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캐릭터 영상도 최초 공개된다. 또한 7개의 단서를 근거로 이야기를 펼쳐나갔던 현장을 고스란히 담아낸 제작기 영상도 확인할 수 있다. 배우들의 열연, 케미를 확인할 수 있는 비하인드 토크를 통해 영화를 기다리는 예비 관객들에게 다채로운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다.

실화를 바탕으로 ‘암수살인’은 오는 10월 초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