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MAKE 20’ 세 번째 프로젝트 시동…”누군가의 실제 사랑 이야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범수. / 사진제공=영 엔터테인먼트

가수 김범수가 장기 음원 프로젝트 ‘메이크 트웬티(MAKE 20)’의 세 번째 곡으로 돌아온다.

5일 소속사 영 엔터테인먼트는 “김범수가 오는 17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 신곡을 발표한다”고 알렸다.

이번 노래는 재해석해 부른 ‘난 널 사랑해'(리메이크)와 래퍼 도끼와 호흡을 맞춘 ‘캘리 샤인(Cali Shine)'(위메이크)에 이어 음원 프로젝트 세 번째 결과물이다. 무엇보다 ‘뉴메이크(new.MAKE20)’의 시작을 알리는 첫 번째 곡이다.

앞서 공개한 ‘MAKE 20’ 프로젝트를 통해 과감하고 색다른 음악 시도로 호평을 얻은 김범수는 이번엔 리메이크나 협업 곡이 아니라 새로운 솔로곡을 준비했다.

영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번 신곡은 누군가의 실제 사랑 이야기가 담겨있으며, 김범수의 진심을 가득 담은 노래가 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