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제이콥, DJ 첫 도전에도 매끄러운 진행+입담 자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VAV제이콥. / 사진제공=A TEAM 엔터테인먼트

그룹 브이에이브이(VAV) 제이콥이 DJ로 변신했다.

제이콥은 지난 3일부터 외국어 라디오 채널 tbs eFM의 ‘악동서울’의 특별 진행자로 청취자들을 만나고 있다. 오는 9일까지 DJ를 맡을 예정이다.

제이콥은 평일 고정 코너인 최신음악 알려주기, DJ의 노래 추천을 비롯해 월요일의 음악 코너, 화요일의 글로벌 음악, 수요일의 가사 들으면서 노래 제목 맞추기, 목요일의 과거 유명한 가수와 노래 맞추기, 금요일의 아이돌 정보 등 요일별 특징에 맞춰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데뷔 후 처음으로 DJ에 도전함에도 매끄러운 진행 실력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 주말에도 다양한 코너로 소통을 이어간다.

제이콥은 공식 SNS에 “DJ 코비의 첫 라디오 방송”이라며 팬들의 라디오 청취를 부탁했다.

제이콥이 속한 VAV는 현재 새 음반 준비에 한창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