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남지현, 내가 본 배우 중 가장 에너지 넘쳐…케미 더 산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도경수(왼쪽)와 남지현이 4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tvN

배우 도경수와 남지현이 ‘백일의 낭군님’ 속 케미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tvN 새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제작발표회가 4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배우 도경수, 남지현, 조성하, 조한철, 김선호, 한소희와 이종재 감독이 참석했다.

도경수는 이날 “남지현 씨는 현장에서 정말 에너지가 많이 넘치는 배우다. 내가 나이가 더 많지만 현장에서 배울 점도 많고 상대 배우에게 배려를 많이 해줘서 연기할 때 너무 편했다. 이렇게 에너지가 넘치는 배우는 처음”이라고 칭찬했다.

이에 남지현은 “에너지를 받았다니 고맙다”며 “사실 저는 (도)경수 씨가 나왔던 드라마와 영화들을 봤다. 그래서 실제로 연기를 어떻게 할까 궁금했다”고 말했다.

이어 “촬영할 때 감독님과 저랑 경수 씨랑 서로 얘기를 많이 하고 대사를 맞춰가면서 찍었다. 원득(도경수 분)과 홍심(남지현 분)이 티격태격하는 케미가 있는데 그런 케미가 후반부로 갈수록 더 잘 살지 않았나 한다”며 “웃음이 많은 현장이라 즐기면서 찍었다”고 덧붙였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