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스쿨어택 2018’ 시즌2 세 번째 어택 스타로 출격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여자친구/사진제공=SBS미디어넷

걸그룹 여자친구가 SBS funE ‘스쿨어택 2018’ 2학기(시즌2) 세 번째 어택 스타로 선정됐다.

‘스쿨어택 2018’은 최근 1학기(시즌1) 방송을 종료하며, 2학기(시즌2)를 예고했다. 아이콘(iKON), NCT DREAM 등 대세 보이 그룹들의 라인업을 공개한 가운데, 세 번째 어택 스타로 파워 청순의 대명사 걸그룹 여자친구의 출격을 알렸다.

여자친구는 음악, 콘셉트, 퍼포먼스 등 3박자를 두루 갖춘 완성도 높은 노래로 꾸준히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특유의 귀여움과 천진난만한 매력으로 친구 같은 친근함을 어필하며 학생들을 위한 힐링 어택 플랜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여자친구의 예린은 ‘스쿨어택 2018’의 2학기(시즌2)의 MC군단에 홍일점으로 새롭게 합류했다. 여자친구 멤버들은 MC 예린과 함께 시너지를 발휘해 학생들의 힐링 파트너가 돼줄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스쿨어택 2018’은 2학기 첫 번째 어택스타 아이콘(iKON)과 함께 2학기 첫 녹화를 진행했다. 아이콘(iKON)은 긴장감을 자아내는 쫄깃한 잠입미션은 물론 다채로운 팬서비스를 선보였다. 각종 SNS를 통해 촬영 후일담과 인증샷이 쏟아져 나오기도 했다.

‘스쿨어택 2018’의 2학기 사연 신청 접수는 지난 13일부터 ‘스쿨어택’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뤄지고 있다. 2학기 첫 방송은 10월 중으로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