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 ‘섬총사2’로 재발견된 매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연희. / 사진제공=올리브 ‘섬총사2’ 

배우 이연희가 눈부신 활약을 보여줬다. 지난 3일 방송된 올리브 예능프로그램 ‘섬총사2’에서다.

이연희는 이날 ‘섬총사2’에서 물놀이부터 고기잡이까지 다채로운 활동을 펼쳤다.

이연희는 멤버들과 해변으로 이동하는 자동차 안에서 이른바 ‘연 DJ’로 변신해 1990년대 댄스 음악을 선곡해 멤버들의 흥을 끌어올렸다.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한 뒤 모래 사다리 게임에서는 입수에 도전하는 등 용기 있는 모습을 드러냈다.

이어 삼각망 어업 도전에 나선 이연희는 능숙한 기술을 활용해 물고기를 잡았다. 선상 회 파티 때는 자신의 팬이라는 이장님에게 직접 회를 먹여주는 등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 이연희는 MC 진행 제안이나 다양한 돌발 상황에서도 빠르게 대처하며 예능에 적응한 모습을 보여줬다. 멤버들의 특징을 따라 하거나 생일을 맞은 어머니를 위해 티라미수까지 만들어 파티를 여는 등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