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연구하는 자세 예뻐”…대전 편 첫 칭찬 가게 등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골목식당’ 대전 편/사진제공=SBS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대전 편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덮밥집과 양식집의 첫 점검 현장이 공개된다.

5일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백종원은 친형제보다 더 애틋한 두 사장님이 운영하는 덮밥집을 방문한다. 평가가 시작되기도 전에 백종원이 “연어를 좋아하지 않는다”고 하자, 두 사장님은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주방을 둘러보던 백종원은 의외의 반응을 나타냈다. 연어를 일식 정통 방법으로 숙성 시켜놓은 것을 보고 “연구하는 자세가 예쁘다”고 칭찬했다. 청년구단 가게들 중 첫 칭찬을 받은 덮밥집이 에이스 가게로 등극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백종원은 청년구단의 유일한 여자 사장님이 있는 양식집도 점검했다. 김성주는 “부여 점상리 시골 출신인데도 불구하고 양식을 한다”며 사장님을 소개했다. 이에 예산군 역탑리 출신의 백종원은 “시골에서 태어나기만 했겠지, 무슨 상관이냐”며 웃음을 자아냈다.

양식집 사장님이 요리하는 모습을 유심히 지켜보던 백종원은 사장님에게 “알고 먹으면 못 먹을 정도의 나쁜 습관이 있다”고 호통쳤다. 이에 사장님은 고개를 떨궜는데 자세한 내용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수요일로 시간대를 옮긴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오는 5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