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탐정’ 박은빈·김원해, 한밤중 몸싸움…’불안+초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KBS2 ‘오늘의 탐정’

배우 박은빈과 김원해가 한밤중 길거리에서 몸싸움을 벌인다. 오는 5일 처음 방송되는 KBS2 새 수목드라마 ‘오늘의 탐정'(극본 한지완, 연출 이재훈)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오늘의 탐정’은 귀신 잡는 탐정 이다일(최다니엘)과 탐정 조수 정여울(박은빈)이 의문의 선우혜(이지아)와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경찰과 실랑이를 벌이는 박은빈과 그런 그를 끌고 현장을 벗어나는 김원해의 모습이 담겨있다. 편안한 복장의 여울은 초조한 눈빛으로 긴박한 상황을 설명한다.

이어 길바닥에 누운 김원해와 그 앞에 서 있는 박은빈의 모습도 공개됐다. 박은빈은 길바닥을 구르는 김원해를 날 선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다. 두 사람 사이에 긴장감이 흐른다.

‘오늘의 탐정’ 제작진은 “길바닥 몸싸움 장면 리허설에서 김원해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쏟아냈다. 박은빈과 이재훈 PD는 웃음을 터트렸다”며 “김원해는 셔츠가 땀에 흠뻑 젖을 정도로 열연을 펼쳤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