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제45회 한국방송대상 코미디언상 수상..”어디든 달려가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박나래. / 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코미디언 박나래가 지난 3일 열린 제45회 한국방송대상에서 코미디언상을 받았다.

‘한국방송대상’은 전국 지상파 방송사에서 출품된 201개 작품과 88명의 방송인을 대상으로 최종 23편의 작품과 22명의 방송인을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박나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재치 있는 입담과 개성 넘치는 일상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소탈하고 인간적인 모습으로 감동을 주고, 로맨스까지 얹어 즐거움을 더한다. 집에 마련한 이른바 나래 바(BAR)로도 화제를 모았다. ‘나 혼자 산다’의 ‘나혼자 패키지 여행간다’ ‘여름나래학교’ ‘집들이’ 등 큰 웃음을 선사한 에피소드에서 중심 역할을 했다.

뿐만 아니라 공개 코미디, 리얼 버라이어티, 토크쇼, 뷰티 등 다채로운 장르의 프로그램에서 활약을 펼쳤다.

트로피를 안은 박나래는 “진심으로 감사하고 정말 행복하다. 중학교 때 장래희망이 ‘종합방송인’이었는데 꿈에 아주 가까이 다가간 것 같아 기분이 묘하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불러주는 곳이라면 어디든 달려가 한 몸 다 바쳐 구르며 더욱더 단단한 사람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