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 출신 최정원, ‘설렘주의보’ 출연…윤은혜와 로맨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최정원 / 사진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배우 최정원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가 “최정원이 드라마 ‘설렘주의보’에 황재민 역에 출연한다”고 4일 밝혔다.

최정원은 ‘설렘주의보’의 제작사 조정호 대표와 김신혜 작가와의 인연으로 ‘설렘주의보’에 우정 출연하게 됐다고 한다.

‘설렘주의보’는 인기 웹 소설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여자들에게 끊임없이 대시 받는 매력적인 피부과 원장 차우현과 데뷔 15년 만에 처음 터진 열애설로 인해 톱스타에서 은퇴 위기에 몰린 배우 윤유정의 계약 연애를 다룬 로맨스물이다.

최근 배우 천정명과 윤은혜가 출연을 확정 지었다. 최정원은 MBC ‘보그맘’ 이후 약 9개월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게 됐다.

최정원이 맡은 황재민 캐릭터는 바람둥이 라이징 스타로 15년간 단 한 번의 스캔들이나 루머에 휩싸인 적 없는 ‘국민 첫사랑’ 윤유정(윤은혜)과 달콤한 로맨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2000년 남성 듀오 UN으로 데뷔한 최정원은 2005년 연기자로 전향한 후 MBC ‘보그맘’, ‘딱 너 같은 딸’, KBS ‘빛나라 은수’, SBS ‘너를 사랑한 시간’, tvN ‘마이 시크릿 호텔’ 등에 출연했다. 이후 예능, MC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하며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약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