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고운, 영화 ‘한주’ 주인공 발탁…호러퀸 도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한주’ 옥고운/ 사진제공=YG

배우 옥고운이 미스터리 공포영화 ‘한주’를 통해 호러퀸에 도전한다.

영화 ‘한주’는 소도시에서 일어나는 미스터리 공포물이다. 극 중 옥고운은 주변에서 일어나는 기이한 일들을 통해 사건의 실마리를 얻으려는 여자 주인공 ‘장주’ 역을 맡았다.

옥고운은 17살에 민규동 감독의 단편영화를 통해 스크린에 데뷔했다. 이후 영화 ‘고양이를 부탁해(감독 정재은)’로 그 해 ‘춘사영화제’ 신인 여우상을 수상했다. 이후 꾸준한 연기활동은 물론, 모델로도 큰 인기를 얻으며 ‘모델테이너’로 활약했다.

특히 영화 ‘인형사(감독 정용기)’에 출연해 호러 장르를 경험해 이번 ‘한주’ 출연에 기대를 더하고 있다. 또 한국영화아카데미(KAFA) 출신 감독 유성호의 신선한 연출력이 만나 국내 공포영화계에 새 바람을 일으킬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주’는 옥고운 외에도 배우 최규환, 김승현, 지이수 등이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오는 5일 크랭크인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