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아이언 마스크’, 예매율 순위 1위…흥행 돌풍 서막 열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뮤지컬 ‘아이언 마스크’ 예매율 1위 캡처. /

뮤지컬 ‘아이언 마스크’가 두 번째 티켓 예매에서 예매율 1위를 거머쥐었다.

‘아이언 마스크’는 3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을 비롯해 주요 예매처에서 2차 티켓 예매를 시작했다. 앞서 첫 번째 티켓 예매에 이어 이번에도 예매율 정상을 꿰찼다.

17세기 프랑스 파리를 배경으로 하는 ‘아이언 마스크’는 세월이 흘러 총사직을 은퇴한 삼총사 아토스·아라미스·포르토스와 총사 대장이 된 달타냥이 루이 14세를 둘러싼 비밀을 밝혀내는 모험을 담는다. 작가 알렉상드르 뒤마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1998년에는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주연의 영화로 제작돼 인기를 얻었다.

국내에서 10년간 공연되며 성공을 거둔 뮤지컬 ‘삼총사’의 오리지널 제작사인 클레오파트라 뮤지컬(Cleopatra Musical)의 최신 흥행작이다. 2017년 11월 체코 초연 이후 전 세계에서 처음 한국에서 공연될 예정으로 이목을 끌고 있다. 장동우·산들·이창섭·켄·서영주·이건명·김덕환·박준규·김영호·최낙희·류창우·조남희·이병준·김법래 등이 출연한다.

‘아이언 마스크’는 오는 13일부터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막을 올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