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결단 로맨스’ 지현우, 병원 복귀…김진엽과 정면 승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사생결단 로맨스’/사진제공=세이온미디어, 중휘미디어

MBC ‘사생결단 로맨스’(극본 김남희, 허승민 연출 이창한)에서 지현우가 다시 의사 가운을 입는다.

‘사생결단 로맨스’ 제작진은 3일 다시 가운을 입은 한승주(지현우)와 차재환(김진엽)의 ‘라이벌 악수’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서  승주를 향해 손을 내민 재환과 그를 바라보는 승주 사이에는 팽팽한 긴장감이 감돈다. 승주가 회의 중 재환에게 날카로운 눈빛을 보내는 모습에서는 두 사람이 사랑 뿐 아니라 일에서도 본격적인 승부를 펼칠 것을 예고하는 듯 하다.

수술 트라우마를 이겨내고 인아(이시영)와의 사랑도 얻으며 제 자리로 돌아온 승주. 그가 재환과 라이벌 경쟁에서 어떤 변화된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사생결단 로맨스’ 제작진은 “승주가 병원에 복귀하며 재환과 라이벌로서 정면 승부를 펼칠 예정”이라며 “다시 출발선에 선 두 사람이 어떤 경쟁을 보여줄지 기대해달라”고 했다.

지난 19, 20회에서 승주는 최한성(김흥수)을 죽음에 이르게한 전 여자친구의 정체가 인아가 아니라 주세라(윤주희)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승주는 이 사실을 알면서도 자신에게 숨긴 재환에게 배신감에 휩싸여 주먹을 날리는 모습을 보여줘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변화가 생길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사생결단 로맨스’는 3일 오후 10시에 21, 22회가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