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괴’ 이혜리 “크리쳐 액션 사극이라는 장르 자체가 도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혜리,물괴

영화 ‘물괴’에서 호기심 많고 겁 없는 윤겸의 딸 ‘명’ 역을 맡은 이혜리/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이혜리가 영화 ‘물괴’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3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물괴’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허종호 감독과 배우 김명민, 김인권, 이헤리, 최우식이 참석했다.

이혜리는 ‘물괴’로 첫 영화에 도전하게 됐다. 그는 “시나리오가 너무 재밌었다. 크리쳐 액션 사극이라는 장르 자체가 도전이었다”고 말했다. 또한 “선배님들이 한다는 얘길 들어서 함께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물괴’는 조선 중종 22년, 역병을 품은 괴이한 짐승 물괴가 나타나 공포에 휩싸인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건 이들의 사투를 그린 이야기. 오는 12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