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오는 19일 컴백…미기·선의·성소 제외 10인조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우주소녀 컴백 예고 사진.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우주소녀가 오는 19일 컴백한다. 중국에서 활동 중인 미기·선의·성소가 빠진 10인조로 돌아온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일 SNS를 통해 공개한 사진에서 ‘WJ PLEASE?’, ‘부탁해’, ‘2018.09.19.’ 등의 문구로 우주소녀의 컴백을 예고했다. 우주소녀가 새 음반을 내는 건 ‘드림 유어 드림(Dream your dream)’ 이후 약 7개월 만이다.

다만 미기와 선의, 성소는 중국 일정 때문에 이번 음반 활동에 불참하게 됐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측은 “미기와 선의는 중국 걸그룹 화전소녀 활동으로, 성소는 미리 예정된 중국 스케줄로 조정이 불가피하게 돼 이번 음반 활동에 참여할 수 없게 됐다”라며 “우주소녀 13명의 활동을 기대하셨을 팬 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우주소녀는 10인조 컴백을 앞두고 연기, 예능 등 다방면에서 개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