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미국 LA 간다…할리우드 스타와의 만남 예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집사부일체’ 강산에 편/사진제공=SBS

LA 특집을 예고한 SBS ‘집사부일체’의 최고 시청률이 13.1%까지 치솟았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일 방송된 ‘집사부일체’ 강산에 편은 2049 타깃시청률 5.8%(이하 수도권 가구 2부 기준)로, 동시간대 4.9%를 기록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1박 2일’과 0.6%를 보인 MBC ‘두니아~다시 만난 세계’를 누르고 1위를 기록했다. 또한 ‘집사부일체’는 이날 가구 시청률 역시 9.8%, 최고 13.1%를 기록기록했다.

이날 ‘집사부일체’에서는 열 여섯 번째 사부 강산에의 ‘야행성 라이프’가 이어졌다. 강산에는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 데리고 으슥한 산길을 걸었다. 그 길의 끝에는 작은 폭포가 있었다. 사부가 멤버들과 밤 수영을 즐기기 위해 계곡으로 향했던 것. 사부 강산에는 “달빛 속에 마음이 무장 해제되는 듯한 느낌”이라며 “자유롭게 몸 좀 담궈라”라고 말했다. 멤버들은 무더위를 잊게 할 밤 수영에 반가워 하면서도 예상보다 차가운 계곡물에 놀랐다.

야식을 두고 펼쳐진 수영 대결에서는 멤버들이 승리했다. 강산에 특제 ‘한치 라면’으로 허기를 달랜 것도 잠시, 강산에는 라면을 먹으며 “클럽에 가자”고 제안했다. 이미 새벽 1시가 넘은 시각. 이승기는 “1시간 취침을 걸고 게임 한번 하자”고 말했다. ‘수박 미스트’가 난무했던 수박 빨리 먹기 게임을 통해 육성재가 상처뿐인 취침 1시간 권을 획득했다.

강산에가 “일드클럽에 간다”는 말에 멤버들은 잔뜩 기대했다. 다 함께 트럭을 타고 가던 중 장기하까지 클럽으로 초대됐다. 하지만 멤버들이 도착한 ‘일드클럽’은 도로 위, 자연을 배경으로 한 강산에만의 연습실을 말하는 것이었다. ‘일드클럽’은 ‘양보(YIELD)’ 교통표지판에서 딴 이름으로, 표지판이 눈에 띄는 이 클럽은 동네의 자그마한 로터리 한 편이었다.

강산에는 “연습실을 만들기 전, 노래하고 싶을 때 조용한 시골이라 막 노래할 수가 없었다. 그 때 여기서 노래하고 그랬다”며 인적이 없는 한적한 밤거리에서 노래를 불렀다고 설명했다. “멤버들은 여기가 클럽이냐 “소똥 냄새가 나는 것 같다”며 생전 처음 경험하는 클럽에 당황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일드클럽’만이 선사하는 낭만과 여유로움에 푹 빠졌다. 강산에와 멤버들은 달밤, 컨트리 음악을 즐기며 청춘영화 같은 순간을 즐겼다.

잠시 후 ‘일드클럽’에 손님들이 찾아왔다. 장기하, 방중현을 비롯해 사부의 지인들이었다. 이들은 악기를 세팅하고 바닥에 자유롭게 앉았다. 강산에는 한 밤중에도 굴하지 않는 라이브를 선사했다. 그는 히트곡 ‘와그라노’부터 장기하의 신청곡 ‘사막에 똥’, 양세형의 애창곡 ‘거꾸로 흐르는 강물을 거슬러 오르는 저 힘찬 연어들처럼’을 연이어 불렀다. 장기하도 ‘달이 차오른다 가자’를 부르며 멤버들의 흥을 돋웠다.

강산에의 하루는 아직 끝이 아니었다. ‘집사부일체’ 최초 사부님과의 동침 코너가 생략됐다. 멤버들과 사부는 새벽 5시 30분이 지나서 일출을 보러 오름으로 향했다. 오름을 뛰어 올라가는 ‘자연산 미친 장어’의 출연에 멤버들도 서서히 정신줄을 놓아가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정상에서 강산에는 일출을 바라보며 “옛날엔 겁이 없었는데 살다보니 겁이 생기더라고. 겁도 필요하니까 있더라고. 도망 다니기 시작하면 끝까지 따라오거든. 있는 그대로를 받아들이는 것이 중요해”라고 말했다. 육성재는 “자유롭게 어디서든, 스포트라이트가 있든 없든, 즐길 수 있는 음악을 하는 게 저한텐 충격이었다”며 강산에 사부와 함께 하며 느낀 점을 밝혔다. ‘집사부일체’ 멤버들 모두 강산에가 말하는 ‘마이웨이’ ‘있는 그대로’의 교훈을 되새겼다.

‘집사부일체’ LA 특집 예고/사진제공=SBS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인천국제공항에 모인 양세형, 육성재, 이상윤의 모습이 공개됐다. ‘집사부일체’ 미국 LA 특집이 예고된 것. 멤버들은 LA에 간다는 사실에 “그거 알아요?”라며 미국에 대한 지식 자랑에 여념이 없었다. 제작진은 “여러분을 LA에 초대하신 분이 있다”고 밝혔다. 멤버들은 각자 LA에서 만나고 싶은 인물들을 밝혔다. 뒤이어 공개된 예고편 화면에는 이승기까지 완전체로 모인 멤버들이 하얀색 리무진을 보고 잔뜩 들뜬 모습이 그려졌다.

미국에 도착한 멤버들은 비버리힐즈를 찾아 관광 명소에서 즐거운 인증샷을 찍는가 하면, 버스킹을 여는 모습도 그려졌다. 이날 공개된 LA 특집 예고는 분당 시청률 13.1%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며 멤버들이 떠난 LA에서 또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기대감을 높였다.

‘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