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빌보드 200 두 번째 1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새 음반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로 빌보드 메인 음반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또 한 번 1위를 차지했다.

2일(현지시각) 빌보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는 오는 5일 발표되는 빌보드 200에서 정상을 차지했다. 지난 음반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로 1위를 차지한 지 3개월여 만에 이룬 쾌거다.

빌보드 200은 흔히 CD 판매량이라고 부르는 전통적인 음반 판매량에다, 음반 판매량으로 환산한 스트리밍 및 다운로드 점수로 순위를 매긴다. 닐슨 뮤직에 따르면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는 일주일 동안 총 18만 5000장이 팔렸고 이 중 14만 1000장은 전통적인 음반 판매에서 나왔다.

전체 판매량과 전통적인 음반 판매량 모두 올해 미국에서 발매된 음반 가운데 세 번째로 높은 기록이다. (발매 첫 주 성적 기준) 방탄소년단은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의 발매 첫 주 성적(전체 13만 5000장, 전통적인 음반 판매량 10만 장)도 돌파했다.

빌보드는 “팝 장르에서 1년 안에 두 장의 음반으로 빌보드 200에서 1위를 하는 건 2014년 이후 이번이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5월 발표한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로 비영어 음반으로는 12년 만에 빌보드 1위를 차지했다.

빌보드 200의 전체 순위는 오는 5일 공개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