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뜬’ 양희은, 북해도 뱃놀이 도중 ‘아침 이슬’ 라이브…서민정∙홍진영 ‘환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뭉쳐야 뜬다’/사진제공=JTBC

JTBC ‘뭉쳐야 뜬다’의 양희은이 뱃놀이 도중 ‘아침이슬’을 불렀다.

2일 방송된 ‘뭉쳐야 뜬다’에서는 이상화 선수와 가수 홍진영, 양희은과 배우 서민정이 북해도로 패키지 여행을 떠났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과 패키지 팀은 하루의 여행을 마무리하며 뱃놀이를 시작했다. 서민정은 “우리가 뜬금없는 조합이었지만 겪어보니 너무 좋았다”며 즐거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양희은은 “나는 처음부터 좋을 줄 알았다”며 쿨하게 대답했다. 이후 홍진영은 “’아침이슬’을 여기서 들을 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라고 말했고, 다른 멤버들의 요청이 이어지자 양희은은 곧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다.

노래 중간 양희은은 “뱃놀이를 하다가 ‘아침이슬’을 다 불러본다”며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뭉쳐야 뜬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