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뜬다’ 이상화 선수, 북해도에서도 ‘인기 폭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 캡처

JTBC ‘뭉쳐야 뜬다’의 이상화 선수가 북해도에서 높은 인기를 자랑했다.

2일 방송된 ‘뭉쳐야 뜬다’에서는 이상화 선수와 가수 홍진영, 양희은과 배우 서민정이 북해도로 패키지 여행을 떠났다.

이날 방송에서 인력거를 타기로 한 멤버들은 출발을 하기 전 인력거에 탑승한 채 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때 주변의 시선을 느낀 이상화는 주위의 사람들에게 먼저 인사를 전하기 시작했다. 또한 인력거 꾼은 이상화에 대한 소개를 듣고는 놀라워하며 동료들에게 자랑했다.

‘뭉쳐야 뜬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