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강산에, 도로 위 ‘일드 클럽’ 개장…자연과 함께한 ‘낭만 클럽’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SBS ‘집사부일체’에서 강산에가 제자들과 함께 ‘일드클럽’을 개장했다.

2일 방송된 ‘집사부일체’에서 강산에는 제자들과 함께 일드클럽을 찾았다. 

강산에가 일드클럽에 간다는 말에 멤버들은 잔뜩 기대했다. 하지만 ‘일드클럽’은 도로 위, 자연을 배경으로 한 강산에만의 연습실을 말하는 것이었다.

강산에는 “연습실을 만들기 전에, 노래를 부르고 싶은데 다 시골이니까 (시끄럽게) 노래를 할 수가 없더라”라며 일드클럽을 만들게 된 계기를 밝혔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장기하와 함께 강산에의 밤도깨비 친구들이 함께하기도 했다. 함께 노래를 부르며 자연 속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