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2’ 이연희, 바캉스서 ‘연DJ’ 변신+시원한 바다 입수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올리브 ‘섬총사2’/사진제공=올리브

올리브 ‘섬총사2’에서 이연희의 입수 현장이 공개된다.

오는 3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섬총사2’ 11화에서는 멤버들의 바캉스 현장이 공개된다. 특히 ‘섬블리’ 이연희가 시원한 바다 입수를 한다.

초도의 숨겨진 보물같은 ‘정강해수욕장’으로 향한 이수근, 이연희, 위하준, 태항호는 차 안에서부터 바캉스 흥을 가득 꽃피운다. 또한 90년대 감성을 담아 ‘연DJ’로 변신한 이연희의 선곡에 멤버들 모두 만족감을 드러냈다고. 시원하다 못해 차가운 해수욕장에서 이연희와 위하준 ‘섬남매’표 팥빙수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바다를 보면 입수하라’는 강호동의 관습을 따라 입수자 선정을 위한 ‘모래사장 사다리타기’도 펼쳐진다. 입수자는 단 2명. 이 가운데 이연희가 입수를 한다. 의도치 않게 다이나믹한 입수 장면을 펼쳤다고 한다.

이에 더해 이연희의 서프라이즈 이벤트도 공개된다. 생신을 맞은 섬스테이 어머니의 깜짝 생일선물로 어머니가 잠시 외출한 틈을 타 티라미수를 만든 것. 이연희는 이전보다 능숙해진 요리 솜씨를 보일 예정이다.

‘섬총사2’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올리브와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