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오늘(2일) ‘아시안게임’ 폐막식 메인 무대 장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슈퍼주니어/사진제공=SM ENTERTAINMENT

그룹 슈퍼주니어가 아시아 최대의 스포츠 축제인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의 폐막식 무대에 오른다.

슈퍼주니어는 오늘(2일) 오후 7시(현지 시간)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 위치한 겔로라 붕 카르노 경기장에서 개최되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폐막식 메인 무대에 오른다. ‘Sorry, Sorry’ ‘Mr. Simple’ ‘미인아 (Bonamana)’ 등 슈퍼주니어의 대표곡으로 무대를 꾸민다.

이번 공연에는 데뷔 20년이 넘게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인도네시아 국민 밴드 ‘기기’와 톱 여자 솔로 아티스트 ‘분가 시트라 레스타리’, 개막식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공식 주제곡을 열창했던 ‘비아 발렌’ 등 현지 유명 가수들이 대거 출연한다. 6만 여명의 관객들과 함께 폐막식의 감동을 더한다.

앞서 슈퍼주니어는 지난 4월 12일 발매된 정규 8집 리패키지 앨범 ‘REPLAY’의 타이틀곡 ‘Lo Siento (Feat. Leslie Grace)’로 한국 가수 최초 빌보드 라틴 디지털 송 차트(Billboard’s Latin Digital Song Sales chart) 13위에 진입했다. 

슈퍼주니어가 참여하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폐막식은 오늘 오후 9시(한국 시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