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in 사바’ 이다희, 넘치는 에너지로 네버엔딩 활약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SBS ‘정글의 법칙 in 사바’ 이다희/사진=방송 화면

SBS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 배우 이다희의 지치지 않는 뜨거운 열정이 돋보였다.

지난 31일 방송된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는 이다희가 후발대로 합류해 섬에 남은 쓰레기를 이용해 24시간을 버티는 미션을 수행했다.

앞서 이다희는 ‘정글의 법칙 쿡 아일랜드‘에 출연했을 당시, 열정과 에너지로 ‘에너다희저’라는 별명을 얻었다. 이번 사바에서도 그 기량을 보여주며 파이팅 넘치는 열정과 에너지를 발산해 팀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지친 기색 없이 정글을 휘젓고 다니며 먹을 것을 구하고 족장 김병만 못지않게 팀원들을 챙기는 등 활약을 펼친 것.

특히 쿡 아일랜드에서 반한 코코넛 밀크를 다시 한 번 맛보기 위해 카메라도 신경 쓰지 않고 오직 코코넛 손질에만 몰두했다. 또한 칼을 비롯해 다양한 도구를 능수능란하게 사용했다.

이런 이다희의 행동들은 ‘정글여신’이라는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이렇듯 한 번 시작하면 끝을 보고야마는 이다희의 열정 넘치는 모습이 앞으로 사바에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정글의 법칙 in 사바’는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