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최양락♥팽현숙, 신혼 뺨치는 ‘황혼 스냅투어’…애정 듬뿍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틀트립’ 최양락·팽현숙 부부의 황혼 스냅 사진 찍기.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KBS2 ’배틀트립’에서 최양락·팽현숙이 ‘코타키나발루’를 배경으로 알콩달콩 스냅사진을 촬영하며 신혼 같은 황혼 부부의 모습을 보여준다.

1일 방송 예정인 ‘배틀트립’에서는 ‘부부가 떠나는 여행’을 주제로 개그맨 부부 최양락·팽현숙, 만화 덕후 부부 김윤아·김형규가 출연한다.

최양락·팽현숙 부부는 인기있는 신혼여행지 코타키나발루로 결혼 30주년 여행을 떠났다. 투어명은 ‘발루투어’. 특히 두 사람은 30주년 여행을 기념해 신혼 시절의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코타키나발루를 배경으로 부부 스냅사진을 촬영한 것.

팽현숙은 “남는 건 사진 뿐이다. 직업이 개그맨이다보니 코믹한 컷이 많은데 자식들에게 ‘우리 부모님이 이렇게 멋지구나’라는 사진을 보여주고 싶다”며 스냅 사진을 찍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어 “나는 예뻐서 사진 찍는 걸 좋아한다”며 능청스럽게 포즈를 취해 웃음을 터지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부부는 서로를 향해 변치 않은 뜨거운 사랑을 스냅사진에 고스란히 담아내 신혼 부부 부럽지 않은 황혼 부부의 스냅사진을 완성했다. 달콤한 입맞춤부터 그네타기, 해변을 배경으로 커플 포즈 등 화보 같은 커플 사진을 향해 열정을 불태웠다.

최양락·팽현숙 부부의 알콩달콩한 커플 스냅 투어 모습과 함께 부부가 함께 인생샷을 남길 수 있는 촬영 스팟들이 ‘배틀트립’을 통해 공개된다. 오늘(1일) 2018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결승전 종료 후 오후 10시 30분부터 방송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