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아이돌차트 23주 연속 1위…누적 10만표 돌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워너원,강다니엘,소리바다

워너원 강다니엘/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워너원 강다니엘이 아이돌차트 평점랭킹 최다득표 1위 자리를 지켰다.

지난달 24일부터 30일까지 집계된 8월 3주차 아이돌차트 평점랭킹에 따르면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5669표를 획득하며 23주 동안 줄곧 1위를 차지했다. 또한 가장 먼저 누적 표수 10만표를 돌파하며 총 10만6655표를 기록했다. 강다니엘은 팬서비스, 퍼포먼스, 가창력 등을 토대로 가수를 평가하는 다중평가 부문에서도 만점인 10점을 얻으며 ‘국민픽’의 위엄을 이어나갔다.

강다니엘의 뒤를 이어 지민(방탄소년단, 3042표), 뷔(방탄소년단, 2257표), 정국(방탄소년단, 1220표), 하성운(워너원, 1122표), 박지훈(워너원, 841표), 진(방탄소년단, 425표), 박우진(워너원, 341표), 황민현(워너원, 228표), 이대휘(워너원, 180표) 등도 높은 득표수를 기록하며 아이돌차트 평점랭킹 상단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워너원은 멤버 중 여섯명이 상위권에 이름을 올려 높은 인기를 보여줬다.

아이돌차트 평점랭킹은 이용자가 직접 가수의 다양한 항목에 점수를 부여할 수 있는 참여형 랭킹 서비스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