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시, 방송 데뷔 신고식…반응도 ‘버닝’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로시 ‘버닝’ 데뷔 무대. /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바송화면

가수 로시가 방송 데뷔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치렀다.

로시는 지난 30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첫 미니음반 타이틀곡 ‘버닝’으로 무대를 꾸몄다. 뛰어난 가창력과 신인답지 않은 무대매너로 눈길을 끌었으며, 춤을 추면서도 흔들림 없이 노래를 소화해내 호평을 받았다.

로시는 가수 신승훈이 직접 발굴해 제작한 가수로 알려져 있다. 신승훈은 이날 방송에 앞서 열린 로시의 데뷔 쇼케이스에도 참석해 “로시는 여러 장르를 많이 보여주기 위해 대비하고 준비해왔기 때문에 뭐든 소화하는 가수가 될 수 있도록 프로듀서로 열심히 할 것”이라며 그를 응원했다.

타이틀곡 ‘버닝’은 세련된 업템포의 트로피컬 하우스 장르의 노래로 사랑을 촛불과 반딧불이로 비유해 표현했다. 대중적인 멜로디와 중독성 높은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로시는 31일 KBS2 ‘뮤직뱅크’에도 출연해 ‘버닝’ 무대를 선보인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