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채윤,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 캐스팅…최태준 열성팬 차유리 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송채윤/사진제공=sidusHQ

신예 송채윤이 반 사전 제작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극본 남지연 김은정, 연출 강철우)에 출연한다.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K팝 역사를 새롭게 쓰고 있는 톱스타 후준(최태준)과 그의 안티팬으로 낙인 찍힌 잡지사 기자 이근영(최수영)의 티격태격 로맨틱 코미디다.

송채윤은 극 중 후준의 팬클럽 ‘후준 밀키웨이’의 1기 ‘차유리’ 역할을 맡는다. 후준을 보기 위해서라면 가출도 마다하지 않는 열성팬이다. 남다른 정보력과 행동력으로 후준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출몰한다.

송채윤은 “동경하던 선배님들과 한 작품에 출연하게 돼 떨리고 설렌다”며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에는 할리우드 스튜디오인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TV 프로덕션’이 투자 및 공동제작사로 참여한다. 북중미에 이미 선판매가 완료됐다. 국내 TV 편성에 맞춰 160개국에 동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