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육성재, 수박 먹기 대결서 “형들 자는 꼴 못 봐”…승부욕 ‘활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수박 먹기 대결을 한 ‘집사부일체’ 멤버들. /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에서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이 ‘90분 취침권’을 걸고 치열한 수박 먹기 대결을 펼친다.

오는 2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멤버들은 새벽까지 끝날 줄 모르는 야행성 사부 강산에와 함꼐 한다. 짧게라도 눈을 붙이고 싶은 멤버들은 ‘90분 취침권’을 걸고 대결했다.

멤버들은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노래에 맞춰 수박을 먼저 먹어 치우는 사람이 이기는 게임에 도전했다. 막내 육성재는 “나는 야행성이라 잠을 안 자도 된다. 하지만 형들이 자는 모습은 못 보겠다”며 형들을 도발했다.

마주 앉아 게임을 시작한 멤버들은 치열하게 수박을 먹는 서로의 모습에 그만 웃음이 터져버렸다. 결국 웃음을 참지 못한 멤버가 상대의 얼굴에 ‘수박 미스트’를 뿜어버리는 불상사(?)가 일어나 촬영장이 한바탕 뒤집어졌다. 게임에 승리한 멤버는 ”1등을 하고도 기분이 별로 좋지 않다“고 말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멤버들의 ‘수박’ 튀기는 치열한 대결은 오는 2일 오후 6시 2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