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민, 매혹적인 ‘망고’…”티아라, 영광스럽지만 그 이상의 나를 발견하고 싶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효민 ‘망고’ 티저 영상 / 사진제공=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

가수 효민이 매혹적인 눈빛으로 ‘망고’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효민은 31일 새 디지털 싱글앨범 ‘망고(MANGO)’의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9월 12일(수) 처음 공개되는 솔로 가수 효민의 새 디지털 싱글 앨범 ‘망고(MANGO)’가 강렬한 사운드와 효민의 매혹적인 눈빛으로 가득 찬 티저 영상을 공개하면서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영상 속 효민은 라인이 드러나는 강렬한 의상과 도발적인 눈빛으로 시크한 매력을 발산했다. 또 효민이 활동하던 그룹 티아라의 대표곡 ‘보핍보핍(Bopeep Bopeep)’의 도입부가 흘러나오다가 어느 순간 ‘망고’로 바뀌면서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귀를 사로잡았다.

효민은 “내가 과연 홀로서기를 하면서 대중에게 가장 사랑을 받았던 그 순간보다 더 발전할 수 있을까에 대해 늘 고민이었다. 아무래도 사람들은 각자 자기가 최고였던 순간의 나로 자신을 기억하려하고 남들 또한 그때의 나로 기억해 주기를 원하는 심리가 있다”며 “나에게는 그 순간이 티아라로 활동했던 당시고 그러면서 ‘보핍보핍(Bopeep Bopeep)’이라는 곡이 떠올랐다”고 말했다.

이어 “(티아라는 내게)너무 영광스러운 과거지만 조금 더 자유로워진 모습과 성숙해진 자세로 이제는 그 이상의 나를 발견해보고 싶다”며 “어쩌면 내 인생에 두 번째로 다가온 가장 큰 도전이라고 생각하고, 그런 부분에 대한 마음을 티저에 담아봤다”는 각오를 밝혔다.

효민의 타이틀곡 ‘망고(MANGO)’는 R&B 팝 장르의 곡으로 효민의 매력적인 보이스가 돋보인다. 엑소의 ‘코코밥(Ko Ko Bop)’, 태연의 ‘파인(FINE)’ 등을 작곡한 유명 퍼블리셔가 작업했으며 ‘망고’의 뮤직비디오는 레드벨벳 ‘빨간맛’ 등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성창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완성도를 높였다.

효민의 ‘망고’는 오는 9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