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명, JTBC ‘행복의 진수’ 출연…”활약 예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공명. / 사진제공=판타지오

배우 공명이 2018 JTBC 드라마페스타의 두 번째 작품 ‘행복의 진수'(극본 유소원, 연출 윤재원)에 출연한다. 극중 남궁진수 역을 맡아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지난해 KBS 단막극 ‘개인주의자 지영씨’, tvN ‘하백의 신부 2017’ ‘변혁의 사랑’까지 활발한 작품 활동으로 바쁜 한 해를 보낸 공명은 2018년 이병헌 감독의 신작 ‘극한직업’의 촬영과 두 번째 일본 단독 팬미팅까지 성공적으로 마쳤다.

최근에는 ‘행복의 진수’ 출연을 확정하며 올 하반기 활동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행복의 진수’는 일상의 스트레스를 극복하기 위한 진수의 12가지 작은 행복들을 그린 시츄에이션 코미디 형식의 드라마이다. 공명이 연기하는 남궁진수는 일상의 스트레스를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으로 풀어내며 행복의 진수를 추구하는 9급 공무원이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 안전한 일상을 사랑하고 작은 것 하나에 행복을 느낀다.

JTBC 2017 드라마 극본 공모 당선 작가인 유소원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JTBC 드라마 ‘마담 앙트완’의 윤재원 PD가 연출을 맡아 젊은 감각으로 청춘들이 추구하는 행복과 생생한 현실을 그릴 예정이다. 오는 9월께 처음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