짱유, ‘히피는 집시였다’ 공연 ‘가을소리’ 게스트 참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짱유 / 사진제공=라이언하트

힙합 뮤지션 짱유가 오는 9월 8일 개최되는 ‘히피는 집시였다’의 공연 ‘가을소리’에 게스트로 참여한다.

짱유의 소속사인 라이언하트는 “‘히피는 집시였다’의 리더인 제이플로우와 짱유가 친형제 같이 가까운 사이고, 과거 ‘와비사비룸’ 이라는 그룹으로 함께 활동였던 인연이 있어 무대에 서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짱유가 워낙 에너지 넘치는 뮤지션이라 공연을 찾은 관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짱유는 장르를 가리지 않는 음악을 하는 뮤지션이다. 9월 7일 오후 6시 정규 앨범 ‘KOKI7’를 발매할 예정이며, 같은날 오후 5시 30분 V라이브를 펼친다.

짱유가 게스트로 참여하는 ‘히피는 집시였다’ 의 공연은 9월 8~9일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열릴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