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나믹듀오, 2년 4개월 만에 단독 콘서트 연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다이나믹듀오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CJ ENM

그룹 다이나믹듀오가 2년 4개월 만에 단독 콘서트로 팬들을 만난다.

다이나믹듀오는 오는 11월 17일과 18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2018 다이나믹듀오 단독 콘서트 <DDDD>'(이하 ‘DDDD’)를 연다.

이번 공연은 다이나믹듀오가 2016년 7월 이후 2년 4개월여 만에 준비한 단독 콘서트이다. 오는 9월 6일 오후 8시 인터파크를 통해 티켓 예매를 시작한다.

앞선 단독 공연에 이어 올해 콘서트에서도 내건 ‘DDDD’는 다이나믹(D) 듀오(D) 단(D)독(D)의 초성을 따서 지은 다이나믹듀오만의 콘서트 브랜드이다. 단독 콘서트에서만 보여줄 새로운 모습과 음악에 대한 자신감과 열정이 엿보인다.

공연 제작을 맡은 CJ ENM 관계자는 “다이나믹듀오는 오랜만에 단독 공연인 만큼 야심 차게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 히트곡은 물론 쉽게 만나볼 수 없었던 최자와 개코의 솔로 공연도 준비해 관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