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붐 솔빈 “트와이스 나연, 책 선물 자주 해준다 ‘모모문고’ 출연했으면”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라붐 멤버 솔빈이 30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합정 디어라이프에서 열린 웹 예능 ‘모모문고’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KBS

그룹 라붐의 솔빈이 ‘모모문고’ 출연자로 트와이스 나연을 추천했다.

KBS 디지털예능 ‘모모문고’ 제작발표회가 30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합정 디어라이프에서 열렸다. 그룹 여자친구의 은하와 유주, 라붐의 솔빈이 참석했다.

솔빈은 “얼마 전 나의 생일에 트와이스의 나연이 책을 선물해줬다. 평소에도 나연과 책 얘기를 많이 나누고, 대화를 통해 위로를 받은 편”이라며 “서로 책에 대해 관심이 많아서 나연에게 책도 추천받는다. 그래서 나연 언니가 나오면 좋지 않을까 한다”고 말했다.

유주는 “저는 구구단 세정을 추천하고 싶다. 세정 언니가 생각이 많은데 굉장히 올바른 스타일”이라며 “생각을 거리낌없이 잘 전달할 사람이라고 생각해서 ‘모모문고’에 나온다면 팬들에게 좋은 영향을 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은하는 다이아의 예빈을 추천하며 “일단 목소리가 예뻐서 나온다면 너무 좋을 것 같다”고 설명해 웃음을 안겼다.

‘모모문고’는 KBS디지털플랫폼(홈페이지,My K, KBS Entertainment, KBS Kong 유튜브 채널 등) 및 네이버 등을 통해 오늘(30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 5시에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