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하우스헬퍼’ 김민석 “소중한 시간이었다” 종영 소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민석. / 사진제공=KBS

배우 김민석이 지난 29일 KBS2 수목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를 마치며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했다.

김민석은 30일 소속사 좋은사람컴퍼니를 통해 “이번 작품을 하는 동안 따뜻한 마음을 내 안에 가득 채울 수 있는 시간이었다. 폭염보다 더 뜨거운 현장에서 고생한 모든 감독님을 비롯해 배우, 제작진에게 감사하다”고 털어놨다. 이어 “‘당신의 하우스헬퍼’를 아껴준 시청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앞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당신의 하우스헬퍼’에서 늦깎이 인턴 임다영(보나)과 일하는 서호기 역을 맡았다. 능청스럽고 유쾌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김민석은 최근 영화 ‘나의 특급 형제’ 크랭크업을 마치고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