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틴, 1년 만에 일본 팬들과 재회…”10월 日 정식 데뷔 음반 발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마이틴. / 사진제공=뮤직웍스

그룹 마이틴(MYTEEN)이 1년 만에 일본 팬들과 만났다.

마이틴은 지난 18일, 19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비너스 포트와 TFT HALL 500에서 두 번째 미니음반 ‘퍼즐(F;UZZLE)’ 발매 기념 미니 라이브와 이벤트를 열었다. 500여 명의 팬들이 모였다.

마이틴은 이번 공연에서 국내 데뷔곡 ‘어마어마하게’와 두 번째 미니음반 타이틀 곡 ‘쉬 배드(SHE BAD)’, 수록곡 ‘뷰티풀 굿바이(Beautiful Goodbye)’를 열창하고, 일본어로 팬들과 적극 소통했다. 악수회와 사인회, 사진회 등 다양한 이벤트를 열고 팬들과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이들은 지난해 국내 데뷔 전부터 일본에서 수차례 러브콜을 받았다. 그해 일본에 진출해 쇼케이스를 여는 등 활약을 펼쳤다. 이번 공연에서 일본에서 정식 데뷔 음반을 발표한다고 밝혀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고 한다.

소속사 뮤직웍스 관계자는30일 “마이틴은 오는 10월 24일 일본에서 첫 번째 싱글 음반 ‘쉬 배드’를 발표하고 차세대 ‘글로벌 그룹’으로 왕성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