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 마스크’ 이창섭 “어쩌면 입대 전 마지막 뮤지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창섭,아이언마스크

그룹 비투비 이창섭.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비투비(BTOB) 이창섭이 “입대까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29일 오후 2시 서울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뮤지컬 ‘아이언 마스크'(연출 노우성)의 기자간담회에서다.

극중 루이 필립 역을 맡은 이창섭은 이날 넘버(뮤지컬 삽입곡) ‘카타콤베’를 열창하며 한층 성숙한 매력을 뽐냈다. 그는 최근 같은 팀 멤버 서은광의 입대에 대해 “서은광이 뮤지컬을 하다가 군대를 갔다. 어쩌면 나 역시 이 작품이 군대 가기 전 마지막일지도 모른다”고 설명했다.

이어 “입대 전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어떤 작품보다 열심히 하고 있다. ‘아이언 마스크’로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이언 마스크’는 17세 파리를 배경으로, 세월이 흘러 총사직을 은퇴한 삼총사 아토스·아라미스·포르토스와 총사 대장이 된 달타냥이 루이 14세를 둘러싼 비밀을 밝혀내는 모험을 다룬다. 뮤지컬 ‘애드거 앨런 포’ ‘셜록홈즈’ 등 역동적인 연출로 실력을 인정받은 노우성 연출가를 비롯해 뮤지컬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광화문 연가’ 등 김성수 음악감독이 나섰다. 장동우(인피니트)·산들(B1A4)·이창섭(비투비)·켄(빅스)·서영주·이건명·김덕환·박준규·김영호·최낙희 등이 출연한다.

오는 9월 13일 개막해 오는 11월 18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