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민, 일주일간 ‘씨네타운’ 진행…김의성 특별 출연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박정민. / 사진제공=SBS

배우 박정민이 SBS파워 FM ‘씨네타운’의 스페셜 DJ로 나섰다.

박정민은 2018 아시안게임 중계로 자리를 비운 박선영 아나운서를 대신해 지난 27일부터 ‘씨네타운’ DJ로 활약하고 있다. 부드로운 목소리와 편안한 진행으로 호평을 받고 있으며 오는 9월 1일까지 청취자들을 만난다.

박정민은 지난 2월에도 박선영 아나운서가 평창 동계 올림픽 중계 때문에 ‘씨네타운’ 진행이 어렵게 되자 스페셜DJ로 힘을 보탰다. 방송을 통해 “실시간으로 청취자들과 호흡하며 영화 이야기를 많이 나누고 싶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오는 31일에는 평소 박정민과 친분이 두터운 배우 김의성이 특별 출연해 박정민과 유쾌한 브로맨스를 보여줄 전망이다.

‘씨네타운’은 매주 월~토요일 오전 11시부터 한 시간 동안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