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 남편 음주운전 사고 후폭풍…”‘오!캐롤’ 하차 결정N0″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오!캐롤’ 포스터. / 사진제공=쇼미디어그룹

배우 박해미가 출연하기로 한 뮤지컬 ‘오!캐롤’ 무대에 오를 것인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남편이자 뮤지컬 제작자 황민 씨가 음주 상태에서 교통사고를 내 2명을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어서다. 하차가 불가피 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공연 제작사는 “박해미 하차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29일 ‘오!캐롤’ 제작사 쇼미디어그룹 관계자는 “현재 오는 9월 1일 박해미가 공연하기로 한 회차는 같은 역을 맡은 다른 배우가 맡기로 정리했다. 하차 여부는 구체적으로 논의되지 않은 상태”라고 했다.

29일 오후 3시와 오후 8시 공연은 김선경이 무대에 오르며, 9월 1일 오후 3시와 7시 공연은 이혜경이 나선다.

박해미는 앞서 지난 28일 열린 ‘오!캐롤’의 프레스콜에도 불참했다. ‘오!캐롤’ 박영석 프로듀서는 “마음이 착잡하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박해미와 공식적으로 공연 하차에 관련해 이야기를 나눈 것은 없다”고 설명했다.

황민 씨는 지난 27일 오후 11시 15분께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음주상태에서 승용차를 몰고 가다 갓길에 정차 중인 25톤 화물차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조수석과 조수석 뒷자리에 앉아 있던 2명의 배우가 숨졌다. 경찰은 29일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황민 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