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 내편’ 최수종X유이, 애틋한 부녀 케미 드러난 캐릭터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우빈 기자]

‘하나뿐인 내편’ 최수종, 유이 캐릭터 포스터 / 사진제공=KBS2

배우 최수종과 유이가 ‘하나뿐인 내편’을 통해 애틋한 부녀 케미를 드러냈다.

KBS2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제작진은 28일 최수종과 유이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 속 “너만 이대로 행복할 수 있다면”이라는 문구가 애틋하면서도 의미심장한 분위기를 동시에 자아내고 있다. 서로 다른 곳을 향한 강수일(최수종 분)과 김도란(유이 분) 부녀의 상반된 시선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자신의 딸을 외면이라도 하듯 심각한 표정으로 운전대를 잡고 있는 강수일과 차창 밖에서 그런 그를 바라보며 눈물짓고 있는 김도란의 모습은 자신에게 씌워진 허물이 행여 하나뿐인 딸의 인생에 걸림돌이 되지 않을까 본인의 존재를 철저히 숨기고 살아가는 아버지와 이에 얽힌 사연을 향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제작진은 “최수종, 유이는 실제 촬영현장에서도 아버지, 우리 딸로 호칭하는 등 부러우리만큼 완벽한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며 “딸을 향한 애틋한 부성애, 아버지를 향한 애처로운 그리움 등 익숙한 듯 낯선 두 가지의 감정이 만나 어떤 감동으로 이어질지 ‘하나뿐인 내편’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 ‘미우나 고우나’, ‘천만번 사랑해’, ‘내사랑 내곁에’, ‘오자룡이 간다’, ‘불어라 미풍아’ 등을 집필한 김사경 작가와 ‘매리는 외박중’, ‘힘내요, 미스터 김’, ‘골든크로스’, ‘완벽한 아내’, ‘란제리 소녀시대’ 등을 연출한 홍석구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최수종, 유이를 비롯해 이장우, 나혜미, 윤진이, 박상원, 차화연, 임예진, 진경, 박성훈, 정은우 등이 출연하는 ‘하나뿐인 내편’은 현재 방영중인 ‘같이 살래요’ 후속으로 오는 9월 15일 첫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